2009.08.15 21:46
샤브샤브가 먹고싶은날엔 어김없이 들리는곳.
바로 KCTV뒤쪽에 있는 [채담]이다.

채담 입구.

내가 여기를 좋아하는 이유는?
깔끔한 밑반찬
신선한 각종 야채(떡과 피쉬볼또한 별미)
고기를 다 먹고난 후 먹는 칼국수
칼국수를 먹고난 후 먹는 죽까지
완전 킹왕짱 !!

배가 점점 불러 오지만
어느 하나 놓칠 수 없다.
기분좋은 배부름.


'먹는 즐거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컨츄리 하우스  (2) 2009.09.02
오빠닭 (오븐에 빠진 닭)  (1) 2009.09.02
milk 팥빙수.  (1) 2009.08.24
[신신불닭]매운맛에 중독되다.  (0) 2009.08.21
브라운 coffee shop.  (4) 2009.08.15
I love 샤브샤브  (2) 2009.08.15
Posted by 옥초딩

티스토리 툴바